교토 외곽에 자리한 시티팝풍의 느낌의 호텔

<スポンサーリンク>

이글은 2019년 6월 19일 기준으로 작성하였습니다.
(한국어 잘하는 친구의 도움을 받아 썼습니다)


저는 교토에 살고 있으면서도 한 번은 꼭 숙박해봐야지 했던 호텔이 있었습니다.
생일 맞아 생일 전날 그 곳에서 숙박을 하고 왔습니다.

호텔의 이름은 HOTEL SHE,KYOTO.

올해 봄에 리뉴얼 오픈했습니다.

JR쿄토 역에서 지하철 카라스마루선(地下鉄烏丸線) 타케다 행(竹田行き)을 타고 한 정거장.
구조역(九条駅)에서 내립니다.

f:id:GOUNN69:20190626201213j:plain
4번 출구로 나오면 바로 찾을 수 있습니다.

f:id:GOUNN69:20190626193851j:plain
밤에 도착했더니 조명을 밝힌 쿄토타워가 멀리서 보였습니다.


잘 몰랐는데 외국인 여행이 많은 것 같더라구요.
제가 가려고 했던 호텔 근처에도 몇 군데인가 호텔이 있었습니다.

호텔과 가장 가까운 편의점은 세븐일레븐입니다.


그럼, 4번 출구에서 나와 그대로 오른쪽으로 직진합니다.
오른쪽에 있는 학교를 지나 도보로 약2분이면 도착합니다.




f:id:GOUNN69:20190626194800j:plain
예쁘다!

f:id:GOUNN69:20190626194926j:plain
멋있어!!


f:id:GOUNN69:20190626195046j:plain
체크인을 한 후에 방으로 갑니다.



이번에 묵은 방은 슈페리어 더블룸이었습니다.


f:id:GOUNN69:20190626195239j:plain
요청했던대로 생일 장식을 해 주었습니다!

f:id:GOUNN69:20190626195419j:plain



그리고 제일 기대했던 시몬스 침대.
밤에는 독서하며 자고 말고 아침에는 침대의 요가를 했습니다ㅎㅎ
룸웨어는 무료로 렌탈 가능합니다.

f:id:GOUNN69:20190626195736j:plain
하루종일 침대 위에서 있고 싶었어.



방에는 레코드 플레이어가 있습니다.
레코드는 1장이 비치되어있고 1층 프론트에서 다량 보관하고 있기 떄문에
그 중에서 듣고 싶은 걸 빌릴 수 있습니다.

f:id:GOUNN69:20190626200107j:plain
물론 티비도 있지만 저는 계속 음악을 들었습니다.



방의 시설정도는 비지니스호텔 정도라고 생각하면 될 것 같아요.

f:id:GOUNN69:20190626200233j:plain
그래도 드라이어나 수건, 클렌징이나 샴푸등은 있고 온수도 잘 나오기 때문에 좋습니다.


1층에 까페&바 메뉴도 엄청 맛있어요!

카페&바는 숙박을 하지 않아도 이용 가능하다고 합니다.

f:id:GOUNN69:20190626200414j:plain

f:id:GOUNN69:20190626200343j:plain
조식으로 와플 샌드위치 세트는 배가 부를정도의 크기.


f:id:GOUNN69:20190626200953j:plain
크래프트 콜라는 스파이시한 맛.

좋은 사진을 건지지 못해서 올리진 못했지만 아이스크림도 먹었습니다.



f:id:GOUNN69:20190626200827j:plain
소파가 편안해서 마치 제가 이전에 다녔던 영화관의 소파의 감촉과 닮았다라구요.

그 영화관은 지금 휴관중이어서 더더욱 그립네요.



외국인, 밴드맨, 저보다 나이가 있어보이는 여성들, 남자 혼자 등 다양한 연령층이 이용중이었습니다.



교토에 살면서도 또 숙박하고 싶은 곳이었습니다.


f:id:GOUNN69:20190626201508j:plain